반응형

2022/12/04 3

대장암 투병 펠레 브라질 16강전 관전 선언 알아보기

축구 황제 펠레 전 브라질 축구대표팀 선수가 한국과 브라질의 16강전을 관전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펠레의 건강 상태는 안정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병원은 "그는 호흡기 감염 치료에 잘 반응하고 있으며 그의 상태는 지난 24시간 동안 변하지 않고 있다" 고 말했습니다. 펠레는 대장암 치료를 위해 화학적 치료를 받지 않고 병원에서 말기 환자 돌봄 치료에 들어갔다고 알려졌습니다. 펠레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나는 강하고 많은 희망을 갖고 평소와 같이 치료받고 있다. 전 세게로부터 애정어린 모든 메시지는 나를 에너지로 충만하게 해준다" 라고 말했습니다. 펠레는 1958년, 1962년, 1970년 등 세번의 월드컵에서 브라질의 우승으로 이끌었습니다. A매치 통산 77골을 넣으며 역대..

생활정보 2022.12.04

박용택 LG가 아니어도 괜찮다. 박진만 이승엽 사례 알아보기

박용택 해설위원이 현장으로 돌아오고 싶어하는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그리고 LG가 아니어도 괜찮다고 말 했습니다. 박진만, 이승엽 감독의 사례를 보고 새로운 마음을 품었습니다. 박용택은 이승엽 감독과 마찬가지로 LG색깔이 매우 강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지도자 생활은 무조건 LG에서 시작하는 것이 아니냐는 팬들의 추측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박용택은 "좋은 기회가 있으면 어디서든" 이라는 가능성을 열어두었습니다. 박용택은 2002년 LG에 입단해 2020년 LG에서 은퇴한 대표적인 프랜차이즈스타 입니다. 19년 동안 한 팀에 뛰었습니다. LG에 대한 애정이 매우 강합니다. 다시 한번 " 어딘가에서 불러주면 간다" 라며 지도자 생활을 시작하고 싶은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박용택의 이러한 생각은 이번 이승엽..

생활정보 2022.12.04

대전시 실내 마스크 해제 공문 발송 총정리

대전시가 내년 1월부터 자체적으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 하겠다는 공문을 정부 당국에 보내 방역 당국이 당혹스러워하고 있습니다. 지금부터 알아보겠습니다. 방역 당국은 겨울철 코로나19 재유행인 만큼 실내 마스크 해제는 시기상조라고 판단했습니다. 대전시의 단독 판단에 당황스러워하고 있습니다. 대전시와 방역 당국에 따르면 대전시는 최근 코로나19 중대본에 공문을 보냈습니다.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와 관련해 정부가 12월15일까지 헤제하지 않는다면 자체 행정명령을 발동해 해지하겠다고 통보 했습니다. 대전시는 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가 필요한 이유로 식당, 카페 등에서 대부분 마스크를 벗고 있어 실효성이 떨어지고 아이들의 정서, 언어 발달에 도움이 되지 않는 다는 점을 이야기 했습니다. 중대본은 "..

생활정보 2022.12.04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