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정보

이승엽 감독 포수 양의지 선물 대만족 알아보기

한남자가있어요 2022. 11. 22. 14:59
반응형

이승엽 감독이 그토록 원하던 포수 보강 선물을 구단으로부터 받았습니다. 생각 이상의 자원인 FA최대어 양의지였습니다. 지금부터 알아보겠습니다.

이승엽 감독은 "이보다 더 큰 선물은 없을 것 같네요" 라고 말했습니다. 구단이 안겨준 취임 선물에 대만족 했습니다. 두산은 포수 양의지와 4+2년 총액 152억원에 계약을 발표했습니다.

이승엽 감독은 계약 전 양의지를 만났다고 전했습니다. "계약 전 양의지와 이야기를 나누었다. 그때는 야구 선배로서 이야기를 나누었지만, 두산 감독으로서 한 번 만나보고 싶었다. 우리와 함께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현실이 돼서 너무 좋다." 라고 말했습니다.

두산 박정원 구단주는 이승엽 감독에게 통 큰 선물을 안겨주었습니다. 이는 두산 구단이 올 시즌 9위로 추락한 두산을 살려보고자 하는 의지가 강한 것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3년 안에 한국시리즈에 오르고 싶다던 이승엽 감독의 목표가 현실이 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포수 양의지를 영입하면서 단숨에 선두 싸움을 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췄다고 할 수 있습니다.

양의지는 16시즌을 뛰며 1585경기 출전해 228홈런 944타점을 기록한 공격형 포수 입니다. 수비 또한 부족함이 없습니다. 지능적인 투수 리드로 투수에게 많은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올 시즌 두산은 마운드보다 더 심각한 것은 타선이었습니다. FA계약을 맺은 김재환의 부진도 뼈 아팠지만, 김재환 외 역할을 해줄 수 있는 자원들이 없었다는 것입니다. 최주환, 박건우, 오재일 등 주요 선수들의 이탈로 인한 결과가 올 시즌 드러난 것이었습니다.  이승엽 감독은 내년 타선을 김재환, 양의지 중심으로 꾸려갈 수 있게 됐습니다.

포수로서 많은 시간을 설 수 없을지 몰라도, 타선에서 그밖에 양의지의 존재만으로 두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여집니다. 지금까지 이승엽 감독 포수 양의지 선물 대만족 알아보았습니다.

반응형